• 문서
  • 토론
  • 읽기
  • 원본 보기
  • 역사 보기
만국의 노동자여, 단결하라!
최근 수정 : 2019년 7월 25일 (목) 15:39

萬國의 勞動者여, 團結하라!
독일어 : Proletarier aller Länder vereinigt Euch!
러시아어: Пролетарии всех стран, соединяйтесь!
영어: Workers of the world, unite!

개요

소련의 표어이자 공산주의 운동, 노동자 파업, 집회에서 자주 볼 수 있는 구호 중 하나이다. 이 구호는 카를 마르크스프리드리히 엥겔스가 지은 《공산당 선언》에 등장한다. 또한 이 말은 마르크스의 묘비석에 독일어[1]로 적혀 있기도 하다.

소련은 이 표어를 국가 표어로 정했으며[2] 1919년 러시아 SFSR의 지폐에 등장하기 시작하여 신문, 방송, 그리고 소련과 소련에 소속된 공화국의 국장에도 새겨져 있었다.

현재는 몇몇 국가에 있는 공산당에서 표어로 사용하고 있지만 대부분 파업 등에서 노동자가 사용하는게 일반적인 편이다. 대한민국의 경우 민노총이 즐겨 사용한다.

블라디미르 레닌은 이 구호를 "만국의 노동자와 피억압 민중이여, 단결하라![3]로 발전시켜 제3인터내셔널의 표어로서 제시하였다. 발전된 구호는 노동해방에 더불어 반일종족주의의 이념을 함께 제시함으로써, 자유민주주의의 붕괴를 최종 목표로 하는 공산주의의 의지를 고취시킨다.

한편, "공산당 선언"이 세계 노동자들에게 빠르게 퍼져 나가면서 번역도 세계 여러나라의 언어로 번역되었는데, 초기의 스웨덴 번역본을 번역한 페흐 괴트렉은 이 표어를 인민의 소리, 신의 소리![4]라고 번역하기도 했다.

노동자를 속여 권력을 탐하는 자들의 구호

노동자들의 단결과 노동해방을 부르짖는 공산주의자들의 본심은 노동자를 선동하여 권력을 잡는 것이고, 막상 권력을 장악하면 어느 악덕 자본가보다 더 악랄하게 노동자를 착취하게 된다. 모든 권력은 공산당 핵심 간부에 집중되며, 노동자들에게는 상당한 수준으로 자유가 제한된다. 사유재산은 허용되지 않으며, 국유화된 모든 재산의 처분권은 공산당 간부들이 독단적으로 행사한다. 투명성이 제로이고, 견제받지 않는 권력이 그들의 구호처럼 천사가 되어 진심으로 노동자를 위해 일할 것이라고 믿으면 오늘날 북한의 노동자들과 같은 처지로 전락하게 된다.

공산당 치하의 전세계 각국에서 1억명에 가까운 사람들이 희생된 것만 보아도 노동자들의 단결을 외치는 그들의 진짜 속셈은 노동자들을 착취할 전권을 얻는데 있다는 것이 증명된다. 공산국가에서는 과학 기술이 발전할 수록 공산당들이 노동자 주민들을 통제하는 기술도 효율적으로 변한다. 이전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촘촘하게 전국민의 일거수 일투족을 감시하는 체제를 갖춘 중국이 좋은 실례이다.

함께 보기

각주

  1. Proletarier aller Länder, vereinigt euch!
  2. 러시아어 : Пролетарии всех стран, соединяйтесь!
  3. 러시아어 : Пролетарии всех стран и угнетённые народы, соединяйтесь!
  4. Folkets röst, Guds röst!
최근 바뀜
자유게시판
+
-
기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