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서
  • 토론
  • 읽기
  • 원본 보기
  • 역사 보기
정두언

물가에서 (토론 | 기여)님의 2019년 7월 18일 (목) 11:02 판 (정두율 찬양)

정두언(鄭斗彦, 1957년 3월 6일 ~ 2019년 7월 16일)은 대한민국의 정치인이었다. 한 때는 대표적인 친이명박계 인사로 꼽혔으며, 이명박 정부의 개국공신인 사람이었지만 이명박 정부 출범 직후 이상득 전 의원의 2선 후퇴를 강력하게 요구하다가 결국 이명박 전 대통령 측과 사이가 틀어지게 됐다. 그 때부터는 친이명박계도, 친박근혜계도 아닌 당내 비주류 인사로 분류되어 지냈다. 1957년 3월 6일 서울에서 4남 1녀 중 넷째아들로 태어났다. 할아버지는 일제강점기에 군수를 지냈지만 병으로 가산을 탕진하했고, 집안이 몰락했다고 한다. 아버지는 만주로 건너가 갖은 고생을 다 하다가 고향인 광주로 돌아왔고, 결혼 후에 무작정 서울로 올라와 정성태 전 국회부의장의 운전기사로 일했고, 어머니는 모래내시장에 좌판을 펴서 5남매를 교육시켰다.[1] 2019년 7월 16일 집근처 야산의 공원에서 자살하였다.

정두율 찬양

정두언은 정율성에 대해 열린 마음을 보냈다. 이런 인간이 한나라당 여의도연구소장을 역임하였었다. 보수라 불리우는 정당의 싱크탱크 소장의 맨얼굴이었다. 인물을 키워내지 못하다 보니 이렇게 인물들이 방황을 하고 넘어가는 주요인이다. 황교안나경원 또한 과거를 답습하고 있으므로 대한민국 보수당에 삼고빔.

  • '노래하는 의원' 정두언, '중국의 안익태'를 만나다[2][3]
'정 의원도 뒤늦게 안 사실이지만 그는 정율성과 먼 친척뻘이기도 하다. 수년전 열린 정율성 국제음악회에 참석하기 위해 광주를 찾았던 자리에서 종친들로부터 그같은 이야기를 들은 것.
정 의원은 그러나 "단지 집안 어른이어서가 아니라 중국에서 국가처럼 불리는 노래를 만든 선생을 추모하고 기념하는 것은 한국에서도 마땅히 필요한 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한중 문화 교류 발전 차원에서도 국내에서 선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각주

  1. https://namu.wiki/w/%EC%A0%95%EB%91%90%EC%96%B8
  2. http://news.mt.co.kr/mtview.php?no=2010050411230603474 中 '인민해방군가' 작곡한 한국인 故정율성 기념사업 지원
  3. 2010050411230603474_1.jpg 정두언 한나라당 의원(사진 왼쪽)이 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국 인민해방군가를 작곡한 한국인 작곡가 정율성의 딸 소제씨를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최근 바뀜
자유게시판
+
-
기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