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서
  • 토론
  • 읽기
  • 원본 보기
  • 역사 보기
遠客暗登船去太平洋
최근 수정 : 2019년 8월 14일 (수) 16:34

개요

우남 이승만의 한시이다. 이승만은 친소파와 사회주의자 쁘락치들로 상해임정이 혼란스럽자 상해에서 하와이로 밀항을 하는데 그 당시에 지은 시이다. 이승만은 여권이 없었으므로 선내의 시신보관소에서 지냈다.

한시

遠客暗登船去太平洋
民國二年至月天
布哇[1]遠客暗登船
하와이에 떠도는 나그네가 몰래 배를타고
板門重鎖洪爐煖
鐵壁四圍漆室玄
山川渺漠[2]明朝後
歲月支離此夜前
太平洋上飄然去
誰識此中有九泉

같이보기

각주

  1. 포와: 하와이
  2. 묘막: 아득막막하고
최근 바뀜
자유게시판
+
-
기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