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서
  • 토론
  • 읽기
  • 원본 보기
  • 역사 보기
이영훈
최근 수정 : 2020년 7월 26일 (일) 08:18

개요

한국의 경제학자이다. 세부 분야는 경제사이다.

젊었을 때 좌파었으나 우파로 전향하였다.

그는 좌파 운동권 활동으로 시간을 낭비하지 않았다면 지금쯤 프랜시스 후쿠야마 같은 사람이 되었을 것이라고 한다.


유튜브 이승만TV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승만학당 교장을 맞고 있다.


  • 링크

이승만학당

유튜브-이승만TV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이영훈교수의 주장과 논란

일제는 토지 수탈하지 않았다

'일제 토지 수탈론은 잘못된 신화' ytn 2004.11.20

식민지근대화론 주장

일본 역사·공민교과서 왜곡 파동과 한승조·지만원·조갑제 같은 인사들의 극우 발언 퍼레이드 등 뒤에는 ‘식민지근대화론’이 똬리를 틀고 있다. 일제 식민지 기간 동안 착취·수탈당했다는 것은 허구이자 신화이며 외려 그 기간 동안 오늘날과 같은 경제발전과 근대화의 토대를 닦았다는 이론이다.

식민지 근대화론 발끈만 할 일인가 서울신문 2005.04.28

수량경제사 논란

구한말 맹목적 反日감정이 망국 초래

2005년 12월, 뉴라이트닷컴 인터뷰에서 조선왕조가 20세기 세계사 지도에서 지워질 수도 있었던 엄청난 비극을 발생시킨 원인은 맹목적 반일주의 때문이다.

맹목적 반일감정과 문화적 우월감이 실용주의적 외교를 불가능하게 만들었다.

또한 일본의 초대통감인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도 당초 한국 병합을 반대했었다. 일본이 1876년부터 한국을 침입할 계획을 세워 단계별로 추진해왔다.

즉 일본이 처음부터 한반도 병합의도를 분명히 했던 것처럼 이야기하는 것은 잘못이라고 하였다.

“구한말 맹목적 反日감정이 망국 초래” 이영훈 서울대교수 발언 파문 서울신문 2005.12.31


'해방 전후사의 재인식' 우파적 사관 대변 논란

2006년 2월, 객관적 사실에 기초한 한국 현대사를 표방한 ‘해방 전후사의 재인식’이란 역사책이 출간 전에 ‘뉴라이트’ 논란에 휘말렸다.

지금까지 한국현대사의 주류적 역사해석을 제공해 온 ‘해방전후사의 인식’(해전사, 1979년)을 반박한 것이어서 논란이되었다.

●“반대증거 제시가 우파적이라 할 수 있나”

이 책의 한 필자는 진보와 좌파적 역사관을 대변하는 ‘해전사’가 제시한 역사해석이나 사실에 반대되는 증거를 제시한다고 어떻게 우파적이라거나 뉴라이트적인 관점을 대변한다고 할 수 있느냐고 반문했다.

●“잘못된 역사 사실 바로잡겠다는 것”

그동안 ‘해전사’로 대표되는 주류적인 한국현대사 해석이 역사적 사실을 왜곡하였고, 이런 왜곡된 사실을 토대로 파시즘적 민족주의를 주창해 왔다고 비판하고 있다.

‘해방 전후사의 재인식’ 우파적 사관 대변 논란 서울신문 2006.02.02

‘해방전후사 재인식’ 이념논쟁 가열 서울신문 2006.02.11

역사교과서 포럼 419단제 점거

2006년 11월, 4.19 헉명동지회 유족회등 회원 50여명이 포렁장에 들어와 발표자 멱살을 잡는등 난장판을 벌여 교수등 4명 부상당하였다.

언론에서는 군사정권과 유신체제를 미화하는 내용을 담은 역사 교과서 편ㅈ산이라며 논란을 키웠고 뉴라이트 계열 `교과서 포럼'이라 규정하였다.

뉴라이트 `교과서 포럼' 점거 시위로 무산 연합뉴스 2006.11.30




저서

《한국경제사 I, II》, 일조각, 2016
《세종은 과연 성군인가》, 백년동안, 2018
반일종족주의》(공저), 미래사, 2019
반일 종족주의와의 투쟁》(공저), 미래사, 2020

관련 문서

낙성대경제연구소
이승만학당
《반일 종족주의》 저자 테러 사건

최근 바뀜
자유게시판
+
-
기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