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서
  • 토론
  • 읽기
  • 원본 보기
  • 역사 보기
김정일 생년
최근 수정 : 2019년 9월 17일 (화) 11:06

북한은 김정일이 1942년 2월 16일 백두산 밀영에서 태어났다고 주장하나, 실제로는 1941년 2월 16일 소련 연해주의 라즈돌노예 마을에서 태어났다.

김정일의 출생 연도 고증

김정일은 실제로는 1941년 2월 16일 생이나, 후계자로 공표된 후인 1982년부터 1912년생인 김일성과 소위 꺾어지는 해(5년 단위로 크게 기념하는 해)를 맞추기 위해 생년이 1942년이라고 조작하였다. 조선중앙방송은 1981년 2월과 1982년 2월 2년 연속으로 김정일 40회 생일 방송을 내보냈다고 한다.[1][2][3] 이어 1984년 발간 된 김정일의 전기 <김정일 지도자>에서 ‘백두산의 항일유격대 밀영에서 탄생했다”고 처음으로 언급하며 김정일의 출생지를 백두산 밀영으로 못 박고 있다.[4]

1975년에 발표된 오기완의 논문 ‘김정일 이야기(월간 『북한』, 1975)’ 및 1980년에 발행된 중국의 ‘역대 국제 인물사전’에는 김정일의 출생연도가 1941년으로 기록돼 있다.[5]

한국 신문기사에서도 김정일은 1941년생으로 확인돼

한국 신문에 김정일의 이름이 처음 보도되기 시작하는 것은 1974년부터이다. 처음에는 그의 생년을 정확히 몰라서 1939년생이라 한 기사도 있다.

1939년 소련태생, 본명 수라, 소련명 유리

또 김정일은 김일성의 차남으로 소련식 이름이 에라이며, 장남 슈라는 죽었다는 부정확한 보도가 많았다.[6][7] 성균관대 이명영(李命英, 1928 ~ 2000) 교수는 김정일이 차남 아닌 장남(본명 「슈라」)이며 나이는 33세라고 했다.[8][9] 이것이 만 나이(현재년 - 출생년)라면 김정일은 1941년생이 맞다고 할 수 있다.

1975년에는 나이가 35세라 한 기사가 많다. 1940년 또는 1941년생으로 볼 수 있는 표현이다.

1976년 10월 26일자 경향신문은 김정일의 정확한 나이가 35세라고 보도하였는데[10], 이는 그가 1941년생임을 뜻한다. 1976년부터 김정일의 생일 2월 16일이 휴무일로 지정되었다.[11]

1977년 이후 1981년 이전의 한국 신문들은 대체로 김정일이 1941년 2월 16일 출생이라고 보도하고 있다.

김정일의 출생일이 1941년 2월 16일로 확인되었다는 1981-02-17일자 동아일보 5면 기사.[12] 이 출생일의 소스는 조총련이고, 배후에 북한 당국이 있다. 이것은 북한도 1981년까지는 김정일의 출생일을 1941년 2월 16일로 하고 있었다는 증거이다. 이듬해 1982년부터 1942년생으로 조작하기 시작했다.

이런 기록들은 김정일이 후계자로 결정된 후 그의 생년이 1942년이라고 주장하기 이전의 것이므로 사실을 반영한 것으로 볼 수 있다. 한국에서 김정일의 생년을 마음대로 추정하여 쓰지는 않았을 것이므로 당시 북한의 문헌을 참고했을 것으로 보인다.

1980년 10월의 당대회 직후부터 김정일은 이름의 한자 표기를 金正一에서 金正日로 바꾸었다. 이후 한국, 중국, 일본 언론에서도 金正一로 쓰던 이름을 金正日로 바꾸어 적기 시작했다.[13][14]

김정일이 1941년생인 결정적 증거

다음의 1981년 한국 신문기사들은 김정일이 1941년생이라는 결정적인 증거이다.

○…김일성의 생일「파티」는 조총련 주최로 매년4월 동경에서 열렸으나 김정일의 해외 생일「파티」는 올해 처음으로 16일밤 동경시내 동경회관에서 열렸다.

「조선의 자주적 평화통일을 지지하고 김정일 선생의 탄생 40주년을 축하하는 모임」이라는 긴 이름이 붙은 이날 생일 「파티」의 주최자는 「이와이」 (岩井章) 전 총평사무국장, 「마끼에다」(槇枝元文) 총평의장, 「미노베」 (美濃部亮吉) 전동경도지사등 좌익계 인사 10명.

이날 「파티」로 김정일의 생일이 1941년 2월 16일생임이 확인됐다.
이 기사에 나오는 김정일의 출생일 1941년 2월 16일은 소스가 북한 당국의 조종을 받는 조총련이다. 북한 당국이 배후에 개입한 행사이므로 당시 북한이 인정하는 김정일 출생일이라고 볼 수 밖에 없다. 이것은 북한도 1981년까지는 김정일의 출생일을 1941년 2월 16일로 하고 있었다는 증거이다. 이듬해 1982년부터 1942년생으로 조작하기 시작했다.
한국운기(韓國運氣)협회 회장이자 옌볜대(延邊大) 객원교수인 이강원(李康元)교수가 중국 베이징(北京)에 체류중, 북한 무역대표부 소속으로 신원을 밝힌 북한당국 관계자로부터 김정일의 건강에 대한 자문을 의뢰받고 북경주재 한국대사관과 협의하에 북경의 모호텔에서 이들과 접촉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

이들이 제시한 자료에 따르면 김정일의 생일은 대외적으로 알려진 것과는 달리 1년이 빠른 1941년2월16일인 것으로 밝혀졌다.

북한은 1982년부터 김정일이 1942년생이라 주장

북한은 김정일이 김일성의 후계자로 내정된 1974년부터 주민들에게 그의 출생연도를 1941년으로 홍보하다가 후계자로 공식 추대된 2년 뒤인 1982년 김일성의 70회 생일 때부터 1942년으로 선전했다.[15]

한국언론에 김정일이 1942년생이라는 말은 북한이 그렇게 주장하기 시작한 1982년부터 나온다.

이코노미스트 (1982년 3월 16일자) : 北韓(북한)에서 金正日(김정일)에 대한 개인숭배가 대단하나 모래로 쌀을 만든다는 정도의 金日成(김일성) 개인숭배에 까지는 아직 미치지 못하고 있어 金正日(김정일)은 아직은 金日成(김일성의 창백한 반사체에 불과하다.

1942년 2월 16일은 北傀(북괴)의 경우 우주적 의의를 지닌 날이었다. 바로 그날 신성한 산속에 있는 비밀진지에서 金日成(김일성)의 한 아들이 태어난 것이다. 40년 뒤 그 아들은 성장하며 嚮導星(향도성)이 되었다.

올해 金正日(김정일)의 생일은 「北韓(북한) 주민의 최대 祝日(축일)」로 기념행사를 가졌으며 1주일후 송림지구 유권자들은 1백% 대의원 선거에 참가하여 金正日(김정일)에게 1백%의 지지표를 던졌다.

김정일과 같은 인물이 나이 40이 넘어서 생년이 바뀐다는 것은 조작이 아니고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연변 학자의 주장

연변의 모 역사학자는 김정일의 출생 연도는 1942년이 틀림없다고 주장했다.[5]

소련군 88여단의 여단장이었던 주보중(周保中)의 가족이 1948년 8월 ~ 11월 기간에 북한을 방문하여 11월 중순 빨치산 동료였던 안길(安吉, 1907~1947)의 묘 옆에서 김일성 가족과 같이 찍은 사진. 왼편부터 주보중과 부인 왕일지(王一知), 김정숙과 김일성. 꼬마들은 주보중의 딸 주위(周偉)와 김정일이다. 1941년 8월 8일생인 주위와 김정일은 동갑이라고 한다.
김정일의 출생 연도를 확인하기 위해서 나는 연변 조선족자치주 연길을 방문해 김일성 연구의 일인자라고 불리는 역사가를 만나보았다.

―김정일이 태어난 것은 정말로 1942년입니까?

“틀림없습니다.”

―김정일의 출생 연도가 확인될 만한 기록이 있습니까?

“안타깝게도 그런 문서는 없습니다.”

―그러면 1942년이라고 단정하는 근거는 무엇입니까?

“빨치산의 증언으로 그렇게 판명됐습니다. 제88여단 주보중(周保中) 단장의 부인 왕일지(王一知) 여사도 자신의 딸이 태어난 해와 같은 해에 (김정일이) 태어났기 때문에 틀림없다고 단언했습니다.”

그러나 중국으로 귀국한 뒤에 주보중이 쓴 ‘동북항일유격일기’를 읽어보면 왕일지가 딸(가리나)을 출산한 것은 1941년 8월이며, 하바로프스크의 병원에서 낳았음을 알 수 있다.

그러나 그가 한 말 중에 주보중(周保中, 1902~1964)의 부인 왕일지(王一知, 1916~1987)가 자신의 딸 주위(周偉)와 김정일이 같은 해에 태어났다고 단언했다는데, 주보중의 《동북항일유격일기(東北抗日遊擊日記)》에는 왕일지가 1941년 8월 8일 하바로프스크의 병원에서 딸 주위를 낳았다고 나온다.[16]

주보중(周保中), 《동북항일유격일기(東北抗日遊擊日記)》 p.611

[一九四一年] 八月 八日
上午十时, 女主人及翻译同志来告余, 谓一知在医院已生产, 得一女孩, 母女平安。小孩重量异常, 约三千四百格兰姆①。分娩如此迅速平安, 是证一知身体从来健康, 因无什病痛苦楚。然而, 此不过就一般临盆生产, 未至危险而言。至于母性之因临产而倍 受之痛苦则非男子所知, 大自然之负担属于母性, 母性苦矣!
①格兰姆, 俄文грамм(gram)的音译, 即“克”。

1941년 8월 8일 오전 10시에 왕일지가 병원에서 여자 아이를 낳았고, 모녀가 평안하며, 아이는 체중에 이상이 있어 약 3,400그람이라 함.

김정일과 주위가 동갑이라고 왕일지가 말했다는 것이 사실이라면 김정일은 1941년생이다.

함께 보기

각주

  1. (김씨 왕조의 실체) 김정일 출생을 둘러싼 비밀 자유아시아방송 2009-11-16
  2. 말썽꾸러기 김정일은 어떻게 최고통치자 됐나? 데일리NK 2011.06.12
  3. 김정일의 생애와 숨겨진 비밀 자유아시아방송(RFA) 2017-04-18
  4. 김정일 출생(1941.2.16) DailyNK - 2005.02.16
  5. 5.0 5.1 완전해부 인간 김정일 미스터리 : '少年 김정일'을 둘러싼 7가지 미스터리 신동아 2000년 08월호 / 491호 (pp.122~131)
  6. 黨(당) 祕書局長(비서국장)에 金日成後繼(김일성후계)에 金正一(김정일)(次男(차남)) 1974.04.09 동아일보 3면
  7. 在日統一(재일통일)일보 報道(보도) 金日成(김일성)후계에 次男(차남) 正一(정일) 옹립 경향신문 1면 1974-04-09
  8. 김일성 후계에 아들 김정일 중앙일보 1974.04.09 종합 1면
  9. 「김정일 후계론」속단 못해 중앙일보 1974.05.14 종합 1면 - 33세
  10. 金正一(김정일), 東獨空軍大(동독공군대)서 修學(수학) 1976.10.26 경향신문 3면 - 정확한 나이 35세
  11. 金正一(김정일)의 生日(생일)을 休務日(휴무일)로 1976.02.24 동아일보 3면
  12. 北傀(북괴) 金正日(김정일) 생일 祝賀(축하) 日革新系(일혁신계)서 파티열어 1981.02.17 동아일보 5면
  13. "金正一(김정일)은 金正日(김정일)" 北傀(북괴)서 정정요청 1980.10.16 경향신문 3면
  14. 金正一(김정일)을 金正日(김정일)로 北傀(북괴),黨大會(당대회)뒤 改名(개명) 1980.10.16 동아일보 2면
  15. <김정일 사망> 37년간 `北 절대자' 군림 김정일 연합뉴스 2011-12-19
  16. 주보중(周保中), 《동북항일유격일기(東北抗日遊擊日記)》 (人民出版社, 1991年) p.611 : 1941년 8월 8일 왕일지가 병원에서 여아를 낳음.
최근 바뀜
자유게시판
+
-
기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