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서
  • 토론
  • 읽기
  • 원본 보기
  • 역사 보기
윤석열
최근 수정 : 2020년 8월 28일 (금) 17:43

검찰 ci.png
대한민국 검찰총장
역대 총장
제1공화국
초대
권승렬
2대
김익진
3대
서상환
4대
한격만
5대
민복기
제1공화국 제2공화국
6대
정순석
7대
박승준
8대
이태희
9대
장영순
10대
정창운
제3공화국 제4공화국
11대
신직수
12대
이봉성
13대
김치열
14대
이선중
15대
오탁근
제5공화국
16대
김종경
17대
허형구
18대
정치근
19대
김석휘
20대
서동권
노태우 정부
21대
이종남
22대
김기춘
23대
정구영
24대
김두희
25대 박종철
김영삼 정부 김대중
대리
김도언
26대
김도언
27대
김기수
28대
김태정
29대
박순용
김대중 정부 노무현 정부
30대
신승남
31대
이명재
32대
김각영
33대
송광수
34대
김종빈
노무현 정부 이명박 정부
대리
정상명
35대
정상명
36대
임채진
대리
문성우
대리
한명관
이명박 정부
대리
차동민
37대
김준규
대리
박용석
38대
한상대
대리
채동욱
박근혜 정부
대리
김진태
39대
채동욱
대리
길태기
40대
김진태
41대
김수남
문재인 정부
대리
김주현
대리
봉욱
42대
문무일
43대
윤석열


윤석열, 2019년 7월 25일 제43대 검찰총장으로 임명되었다.


근황

조선, 중앙과 유착 관계 (?)

[뉴있저] "윤석열, 방상훈 이어 홍석현과도 회동"...역술인도 동행? YTN 2020-08-20

반문재인층에서의 지지

반 전체주의 선언

윤 총장은 "절차적 정의를 준수하고 인권을 존중하여야 하는 것은 형사 법 집행의 기본"이라며 "형사법에 담겨 있는 자유민주주의와 공정한 경쟁, 사회적 약자 보호라는 헌법 정신을 언제나 가슴 깊이 새겨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헌법의 핵심 가치인 자유민주주의는 평등을 무시하고 자유만 중시하는 것이 아니다. 이는 민주주의라는 허울을 쓰고 있는 독재전체주의를 배격하는 진짜 민주주의를 말하는 것"이라며 "자유민주주의법의 지배(Rule of law)를 통해서 실현된다"고 강조했다. [9]

여러분에게 제일 강조하고 싶은 두 가지는 불구속 수사 원칙의 철저 준수와 공판 중심의 수사구조 개편입니다.

인신구속형사법의 정상적인 집행과 사회공동체의 안전을 위해 불가피한 경우 극히 예외적으로 이루어져야 할 것입니다. 구속은 피의자의 방어권 행사를 대단히 어렵게 하므로 절대적으로 자제되어야 합니다.[10] 방어권 보장과 구속의 절제가 인권 중심 수사의 요체입니다.

구속이 곧 범죄에 대한 처벌이자 수사의 성과라는 잘못된 인식을 걷어내야 하고, 검찰이 강제수사라는 무기를 이용하여 우월적 지위를 남용해서도 안 됩니다.

전문, 침묵 깬 윤석열 "민주주의 허울 쓴 독재·전체주의 배격해야"[11][12]

그러나 울산 선거공작, 윤미향, 박원순 수사 올스톱… 검찰 다시 忠犬 (울산 선거 공작 수사, 대통령 앞서 멈춰, 소환 일정도 안 잡은 윤미향 사건, 추미애장관 아들 미복귀, 6개월째 눈치만, 라임·옵티머스, 정권 비리는 덮나, 박원순 피소 유출, 2주 넘게 뭉개)

각주

  1. https://m.blog.naver.com/pin1973/221662009046 친문의 패러디
  2. https://m.hankookilbo.com/News/Read/201909261631059705
  3. 201909261631059705_1.jpg
  4.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3&aid=0003476516 빨간색 이름 쓰고 핀으로 인형 찌르고… 친문들, 이젠 윤석열 '저주 의식'까지
  5. 2019092800099_0_20190928122315665.jpg
  6. http://www.goodmorningcc.com/news/articleView.html?idxno=235781 유시민 “윤석열 사단, 수단방법 가리지 않는 '전두환 신군부'와 비슷하다”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24일 “이번 녹취록을 보면서 지난해 세웠던 가설이 맞았다는 생각이 든다”며 “조국사태 때 윤석열 사단은 12.12쿠데타를 일으켰던 전두환 신군부와 정서적으로 아주 비슷하다”고 말했다.“이는 윤석열 검찰총장이나 한 검사가 인격적으로 타락한 사람이어서 그런 게 아니고, 의식의 영역에서 이들은 국가의 헌정질서와 검찰의 사회적의 가치를 생각해볼 때, 자신들의 판단이 옳고 대통령부터 시작해 정치인들은 찬스만 있으면 부정부패하는 자들이라고 본다. 따라서 자신들이 판단해서 문제가 있으면, 그냥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고 바로 척결해야 한다는 의식, 이게 12.12 신군부의 정서다.”
  7. 14579815724005250.jpg
  8. 168591_180756_1352.jpg
  9.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5&aid=0003023100
  10. 박근혜 탄핵과 적폐청산 수사에서의 인신구속에 대해서는?
  11. 대법원의 이재명 무죄취지의 판결이후 문재인의 레임덕이 시작되고 부동산 임대차3법으로 인한 인심의 이반현상을 확인한후 자유민주주의와 독재, 전체주의를 언급하였다.
  12. IMAGE20200804004846291235.jpg 내일신문 2020-08-04 (제 4933호)
최근 바뀜
자유게시판
+
-
기본